SSG 주춤한데, ‘원투펀치 내고 4연패’ LG도 달아나지 못했다… 승부처 임박



25일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KBO리그 KT와 LG의 경기가 열렸다. KT가 LG에 승리했다. 경기 종료 후 그라운드를 나서는 LG 선수들. 수원=송정헌 기자songs@sportschosun.com/2023.07.25

양팀 감독들이 진단한 ‘승부처’가 가까워지는데, 쉽게 달아나지 못하고 있다. 1위 전쟁이 점입가경이다.



Supply hyperlink

“SSG 주춤한데, ‘원투펀치 내고 4연패’ LG도 달아나지 못했다… 승부처 임박”의 36개의 댓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