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29년 숙원 풀었다… 4승 1패로 KT 꺾고 한국시리즈 우승



13일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5차전 5회말에 2타점 적시타를 때린 박해민이 염경엽 감독과 함께 기뻐하고 있다. /뉴시스

프로야구 LG가 29년 만에 한국시리즈 우승을 달성했다. LG는 13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KT와 벌인 한국시리즈 5차전에서 6대2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4승 1패로 우승 했다. 1차전을 KT에 내준 뒤 내리 4경기를 가져오는 저력을 보였다.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