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조항리 아나운서♥배혜지 기상캐스터, 오늘(11일) 백년가약


배혜지(왼쪽) 기상캐스터와 조항리 아나운서. (사진=배혜지 SNS 캡처)

KBS 조항리 아나운서와 배혜지 기상캐스터가 선후배에서 부부가 된다.

두 사람은 11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백년가약을 맺는다.

배혜지는 지난달 자신의 SNS를 통해 “11월에 사랑하는 연인과 평생을 약속하게 됐다. 회사 선후배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고 4년여의 연애 끝에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면서 조항리와 결혼 소식을 직접 알렸다.

조항리 역시 “11월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식을 올리기로 했다. 회사 선후배 사이로 만나 연인이 됐다. 봄날의 햇살같은 사람. 따뜻한 마음씨 덕분에 많은 분들의 응원과 사랑을 받고 있는 KBS 기상캐스터 배혜지다”라면서 예비 신부에 대한 애정을 물씬 드러낸 바 있다.

두 사람은 지난달 16일 KBS 쿨FM ‘조우종의 FM대행진’에 출연해 러브스토리를 공개하기도 했다.

조항리는 2012년 KBS 39기 아나운서로 발탁됐다. 배혜지는 2017년 KBS 기상캐스터로 입사했다.

정진영 기자 afreeca@edaily.co.kr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