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CTV 영상 삭제 압박”… 트럼프 추가 기소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지난달 13일 뉴저지주 베드민스터 골프클럽에서 연설을 하고 있다. /AFP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정부 기밀문서 유출 사건과 관련해 증거 인멸을 지시한 혐의로 27일(현지 시각) 추가 기소됐다. 지난달 트럼프는 퇴임 후 정부 기밀문서를 플로리다주(州) 마러라고 리조트 사저에 보관해 간첩법(Espionage Act)상 ‘국방 정보 고의 보유’ 등 7개 죄목 37건의 혐의로 기소됐는데, 이날 ‘증거 훼손 시도’ 등 3건이 추가돼 혐의는 도합 8항목 40건으로 늘었다. 미국은 특히 수사 방해나 은폐 시도를 엄하게 처벌한다.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