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억 제안 거절→5억 재계약’ 아쉬움보다 각오를 다진 김민식, SSG 포수 왕국 꿈꾼다



SSG 랜더스 김민식(35)이 재계약에 성공하며 FA 미아가 될 위기에서 벗어났다.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