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 타운 찾은 英 찰스3세 “매운 김치 먹으면 머리 터지나요” 농담



영국 런던 외곽의 한인 타운인 뉴몰든을 찾은 찰스 3세 국왕(왼쪽)이 윤여철 주영 대사(오른쪽)과 함께 한국의 음식 문화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로이터 연합뉴스

영국 찰스 3세(74) 국왕이 8일(현지 시각) 유럽 최대 한인 타운인 영국 런던 외곽의 한인 타운 ‘뉴몰든(New Malden)’을 찾았다. 찰스 3세 국왕을 포함해 영국 왕실 고위 인사가 뉴몰든을 공식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올해는 한영 수교 140주년의 해로, 윤석열 대통령의 영국 국빈 방문(20~23일)을 앞두고 벌어진 행사라 더 큰 주목을 받았다. 윤 대통령은 지난 5월 찰스 3세 국왕 대관식 이후 처음 영국을 국빈 방문하는 외국 정상이기도 하다.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