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모녀 결정에 장남은 반발…. OCI와 유례 없는 ‘그룹 합치기’ 전말


지난 12일 주식시장에 공시를 통해 밝힌 OCI그룹과 한미그룹의 ‘그룹 간 통합’은 국내 산업계에서 이례적인 경우다. OCI그룹의 지주사인 OCI홀딩스는 한미그룹의 지주사인 한미사이언스의 최대 주주가 되고, 한미사이언스 측 주요 주주들은 OCI그룹 지주사의 1대 주주가 된다. 이번 협상을 주도한 이우현 OCI 회장과 임주현 한미약품 사장이 작년 11월 이후 수차례 만나며 신뢰를 쌓아 이 같은 합병안을 도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한미그룹의 경우 이번 통합을 추진한 임주현 사장 측에 대해 고(故) 임성기 한미약품 창업주의 장남 측이 “배제됐다”면서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는 입장이다.

그래픽=송윤혜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