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류로 인지도 상승… ‘K브랜드’ 도용 판쳐



특허청이 최근 4년간 중국과 베트남, 태국, 인도네시아 지역의 한국기업 상표 침해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화장품과 전자기기, 의류 분야 순으로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특허청 제공

해외 기업이 가장 많이 무단 도용하는 한국 브랜드 상표는 화장품과 전자기기, 의류 순인 것으로 나타났다.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