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 교권침해 별로 없어” “낙인 안돼”…민주, ‘교권 강화법’ 반대했다



21일 서울 서초구 서이초등학교 정문에서 시민들이 극단적 선택으로 세상을 떠난 교사를 추모하고 있다.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최근 초등학교 교사의 극단적 선택이 벌어지자 “교권 보호 방안을 수립해야 한다”고 말했다.



Supply hyperlink

““학생 교권침해 별로 없어” “낙인 안돼”…민주, ‘교권 강화법’ 반대했다”의 22개의 댓글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