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위 보고해놓고…민주, 2030비하 현수막 논란에 “업체가 한 것”



더불어민주당이 '새로운 민주당 캠페인'을 위해 제작한 현수막이 국회 근처에 걸려있다./박상기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청년 비하’ 논란이 불거진 당 현수막 문구에 대해 19일 “당이 아닌 업체가 내놓은 문구”라고 했다. 민주당이 한 게 아니라는 취지다. 하지만 민주당은 지난 17일 당 사무총장 명의로 시·도당에 공문을 보내 현수막 게시를 직접 지시했다. 당이 논란이 커지자 ‘꼬리 자르기’에 나섰다는 비판이 나왔다.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