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산 송이 출하 시작…작년보다 물량 많아 < 실시간뉴스 < 기사본문



▲ 지난 7일 강원도 인제에서 올해 처음으로 자연산 송이가 출하됐다고 밝혔다. 사진은 임업인들이 송이를 선별하는 모습. 2015.9.8 << 산림조합중앙회 >>


산림조합중앙회는 지난 7일 강원도 인제군 산림조합을 시작으로 올해 자연산 송이의 출하와 수매가 시작됐다고 8일 밝혔다.


자연산 송이의 첫날 입찰단가는 최상품인 1등품이 35만6천700원, 2등품은 26만9천100원으로 지난해 첫 거래가격보다 높은 가격대를 형성했다.


입찰 참여수량도 지난해 첫날의 45㎏보다 3배 이상 많은 138.5㎏이 거래되면서 송이를 채취하는 임업인과 입찰 참가자들을 중심으로 송이 풍년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인제군 산림조합의 7일 첫 공판가격은 1·2등품 외에 생장정지품 20만6천110원, 개산품 18만100원, 등외품 10만3천100원 등이며 총물량은 138.50㎏이었다.


송이 공판은 강원도 인제군산림조합과 홍천, 양구, 고성, 양양속초, 강릉, 삼척동해태백 등 7개 산림조합과 경북 포항, 안동, 상주, 문경, 의성, 청송, 영덕, 청도, 예천, 봉화, 울진 등 11개 산림조합, 경남 거창 산림조합에서 시행된다.


산림조합은 지속적인 송이 생산을 위한 채취 지도와 규격품 생산 및 증산을 위한 환경개선 지도를 하고, 공판사업 활성화로 송이를 적기에 수집하고 공급해 임업인의 소득증대와 건전한 유통질서를 확립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Supply hyperlink 신림노래방알바-seoul-010-8956-8388,카톡:bb001224신림노래방알바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