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항 화물 반·출입 현황 실시간 확인…플랫폼 서비스 시작


송고시간2023-08-06 11:00

울산항 데이터 통합 플랫폼

[해양수산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차민지 기자 = 해양수산부는 오는 7일부터 울산항의 화물 반·출입 및 항만 운영 현황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는 ‘항만 데이터 통합 플랫폼’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6일 밝혔다.

해당 플랫폼은 국내 항만 최초로 지도 기반 선박자동식별장치(AIS)와 해운항만물류정보시스템(PORT-MIS)을 연계해 실시간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한다.

그간 울산항 내 해운물류 기업들은 자체 작업 현장 외에는 항만 전체의 실시간 현황을 알 수 없었다.

이 플랫폼을 이용하면 입항하는 선박의 위치와 속도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작업 계획을 짜는 데 도움이 된다.

또 울산항 전체 컨테이너의 반·출입 현황, 울산항 진입 선박의 저속운항 모니터링, 선사 대리점 일정 관리 사항 등이 플랫폼을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한편, 해수부는 주요 수출입 항만의 선사·터미널사·운송사 간 데이터 연계를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항만 내 실시간 작업정보 공유체계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부산항과 인천항은 각각 2020년과 지난해에 플랫폼을 구축했고 올해 안에 울산항과 여수·광양항까지 플랫폼 구축을 마칠 계획이다.

chacha@yna.co.kr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