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석 ‘슬릭백’ 추고, 김연경은 감독과 댄스…흥 넘친 올스타전


배구 선수들의 또 다른 직업은 ‘춤꾼’일 수도 있다. 27일 인천삼산월드체육관에 모여든 2023-2024시즌 V리그 배구 별들은 수차례 음악에 몸을 맡기며 올스타전 현장을 찾은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팬들은 “물은 좋겠다 한태준의 70percent를 차지하고 있어서” “(김)연경님 덕분에 갱년기 극복” “김수지 나랑 사귈래 밥 먹을래”와 같은 응원 피켓을 열렬히 흔들었다.

27일 인천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2023-2024 도드람 V리그 올스타전'에서 남자부 세리머니상을 수상한 한국전력 신영석이 슬릭백 춤을 선보이고 있다. /뉴스1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