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서울 사수 제1군단장에 기갑 병과 출신 임명…창군 이래 처음



육군 주성운 1군단장(중장). 그는 기갑여단장 출신이다.

서울·수도권 방어 최전선 부대인 육군 제1군단장에 ‘기갑 병과’ 출신인 주성운 중장(육사 48기)이 임명됐다. 보병 출신 에이스 장군의 주요 보직인 1군단장의 지휘봉을 기갑 출신이 잡는 것은 창군 이래 처음이다. 보병 출신 일변도에 변화를 줘 새로운 시각으로 방위태세를 점검하려는 의중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군 관계자는 “한국 1군단장에 보병 출신만 온다고 생각하는 북한군에 ‘변화구’를 던지는 측면도 있다”고 말했다.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