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원… “가수 윤하 뒤에서 피아노 쳤었다” 깜짝 고백(‘놀토’)


‘놀라운 토요일’ . 사진ltvN

김지원이 과거 무대에 선 경험이 있다고 깜짝 고백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는 ‘눈물의 여왕’ 배우 김지원과 곽동연이 출연했다.

노래 가사 쓰기 게임에 앞서, 전광판에 과거 김지원의 무대 영상이 나와 스튜디오를 떠들썩하게 했다.

MC 붐은 “‘놀토’를 위해 촬영한 거냐”며 “언제 찍은 건지 알 수 있냐”고 물었다. 이에 김지원은 “가수 윤하 님 무대 하실 때 뒤에서 피아노를 친 적이 있다”고 밝혔다.

김동현은 “실제로 잘 치냐”고 물으며 “가짜로 치는 사람도 있다”고 말해 멤버들의 야유를 샀다.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에 방송한다.

[서예지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