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통신문에 등장한 ‘피라미드 게임’



학교폭력을 소재로 한 한 OTT 드라마가 학교 가정통신문에 등장했습니다.

지난 21일부터 전북 지역 일부 초등학교와 중학교에 배포된 가정통신문인데요.

내용을 보면 티빙 드라마 ′피라미드 게임′으로 놀이를 가장한 집단따돌림 현상이 학교에서 확산하고 있다고 적혀 있고요.

이어 ″놀이로 시작한 피라미드 게임이 특정 대상에게 실체적인 괴롭힘을 주는 심각한 학교폭력을 양산할 가능성이 높은 상황″이라면서, ″학생들 사이에 자유롭게 이루어지는 놀이문화가 범죄의 씨앗이 되지 않도록 학부모들의 관심과 지도를 당부드린다″는 내용이 담겨있습니다.

이 드라마에선 학생들이 서로 투표를 해 A부터 F까지 등급을 매기고 최하위 등급을 받은 학생들은 다른 학생들에게 괴롭힘을 당하는데요.

학생들이 스스로 게임을 없애는 결말로 최근 종영됐습니다.

실제 현실을 적나라하게 반영해 공감을 이끌어냈다는 평가도 있지만, 드라마에 나오는 집단 따돌림을 학생들이 따라 하는 사례가 나타나고 있어, 우려도 커지고 있습니다.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Shopping Cart
  • Your cart is empty.